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기사/보도 [사설] 퇴행적 대북정책이 부른 ‘개성 정부 인력 철수’

  • 2008-03-27
  • 조회 수 2085

개성 남북경제협력협의사무소(경협사무소)에 상주하던 남쪽 정부 인력 11명 전원이 북쪽 요구로 어제 철수했다. 이는 이명박 정부의 대북정책과 관련해 북쪽이 취한 첫 조처로, 상당 기간 남북관계 경색이 불가피할 듯하다. 하지만 정부는 강경기조 대북정책을...

기사/보도 [사설] ‘뉴라이트’의 식민지배와 독재 예찬

  • 2008-03-27
  • 조회 수 1995

이른바 뉴라이트 계열 학자들이 근현대사 ‘대안 교과서’를 내놨다. 기존의 교과서가 대한민국의 정통성을 부정하고, 좌편향 역사인식을 심어준다는 이유로 준비하기 시작한 지 3년 만이다. 내용은 예상했던 대로다. 학자적 양심이 의심스러울 정도로 이념과 목...

좋은글 대한민국이 3류국가인가 

  • 2008-03-22
  • 조회 수 2309

이명박 대통령은 취임사에서 준법정신을 강조하였다. 선거과정에서도 국민들이 준법정신이 있어야 한다고 말해 왔다. 심지어 국민들이 준법정신만 가져도 경제성장률이 1%는 더 높아질 것이라고도 했다. 사람이든 조직이든 일관성이 있어야 한다. 그리고 원칙...

기사/보도 [사설] 국민소득 2만달러 시대의 자화상

  • 2008-03-22
  • 조회 수 2011

지난해 1인당 국민소득이 2만45달러로 사상 처음 2만달러를 돌파했다. 1995년 1만1471달러로 1만달러를 넘은 이후 12년 만에 이룬 결과다. 환율 변동 때문에 올해도 2만달러가 계속 유지될지는 장담할 수 없는 상황이지만 어쨌든 우리 경제사에 남을 값진 기록...

기사/보도 [사설] 강만수팀은 경제를 망가뜨리려고 작정했나

  • 2008-03-22
  • 조회 수 2041

강만수 경제팀의 정책 방향이 점점 분명해지고 있다. 한마디로 수출과 투자를 통한 성장을 우선시하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환율 상승을 용인하고, 금리도 낮출 수 있다는 신호를 시장에 보내고 있다. 이런 정책 방향은 국내 물가상승을 유발하고, 내수를 침...

좋은글 오바마의 연설과 그 뒤에 숨은 텍스의 진실 그리고 우리는?

  • 2008-03-21
  • 조회 수 2321

<출처> Daum 미디어다음 - 아고라, 명사십리님 2008.03.20 http://bbs1.agora.media.daum.net/gaia/do/debate/read?bbsId=D115&articleId=161152 오바마가 거의 신들린 경지로 백인들을 몰아 부쳤네요. 흑인 우월주의가 아니라 차별주의에 항거한 날인데 미국...

기사/보도 석궁의 피는 어디로 사라졌는가 file

  • 2008-03-14
  • 조회 수 2021

▲ 석궁 사건이 발생한 지 1년이 넘었지만 여전히 이를 둘러싸고 여러 가지 의혹들이 제기되고 있다. 사진은 지난해 1월17일 석궁 사건을 일으킨 김명호 전 성균관대 교수가 서울동부지법 앞에서 취재진에게 둘러싸여 있는 모습. (사진/ 연합) ▲ 김세균 서울대...

기사/보도 [사설] 안상수 원내대표의 시대착오적 발언

  • 2008-03-13
  • 조회 수 2020

한나라당 안상수 원내대표의 ‘좌파정권 인사들에 대한 인적 청산’ 발언은 21세기도 8년이 지난 지금 이 순간이 군사독재정권 시절로 되돌아간 듯한 느낌을 갖게 한다. 그의 발언은 자신들의 과오를 상대의 방해책동으로 둔갑시키는 뻔뻔함, 철 지난 색깔론, 권...

기사/보도 “다음주에 다시 만나요, 제발~” file [1]

  • 2008-03-03
  • 조회 수 2234

‘무르팍’에 기생하는 코너라고요? ‘무르팍’ 감동에 지친 자들이여, 라디오 스타로 오라!”(신정환) 24일 저녁 7시 문화방송 일산 드림센터. 〈황금어장〉 ‘라디오 스타’의 진행자들, 김국진·윤종신·김구라·신정환이 오프닝 멘트를 하기 전부터 수다스럽다. 녹...

좋은글 불편한 진실과 노무현

  • 2008-02-22
  • 조회 수 2162

우스갯소리로 이명박 당선자 압승의 일등 공신은 노무현 대통령이라고 한다. 사실 대선 결과가 알려지자마자 언론은 노대통령에 대한 '응징'이라는 말을 서슴지 않았다. 이번 대선은 이명박 당선자에 대한 호불호보다 노 대통령에 대한 증오가 선거 결과를 갈...

기사/보도 왜 ‘허베이 스피리트호 사고’라 하지 않나 file

  • 2008-02-01
  • 조회 수 2037

▲ 지난 해 12월 충남 태안군 만리포 북서방 5마일 해상에서 항해중이던 홍콩선적 14만6천t급 유조선 ‘헤베이 스피리트’ 와 삼성중공업 소속 해상크레인을 적재한 1만1800t급 부선이 충돌하면서 1만2000㎘가 넘는 원유가 해양으로 유출됐다. 연합 ▲ 태안군에서...

좋은글 영어 교육보다 급한 것

  • 2008-02-01
  • 조회 수 2111

그토록 걱정했던 일이 그예 벌어지고 있다. 교육은 제발 내버려둬 달라고, 혹여 바꾸더라도 서두르지 말자고 누누이 말했다. 하지만 새 정부 들어서기도 전에 날마다 폭풍, 아니 태풍이 분다. 그 동안 교육 말도 많고 탈도 많았으니 뭔가 해야 한다는 의욕은 ...

기사/보도 오렌지와 아린지

  • 2008-02-01
  • 조회 수 2119

그제 이경숙 대통령직 인수위원장이 엉뚱한 소리를 했다. "외래어 표기법을 바꾸지 않으면 원어민처럼 발음하기 어렵다." 미국에 가서 오렌지라고 했는데 못 알아들어서 '아린지'라고 했더니 알아듣더라라는 얘기도 했다. 착각이 있는 것 같다. 미국에 가서 '...

좋은글 [야!한국사회] 제발 괴소문이기를 바란다 file

  • 2008-01-29
  • 조회 수 2014

괴소문 하나. 인터넷이 발송한 나훈아 괴소문. 특징 : 싸구려 연예계 루머로 시작되어 엄청나게 몸집을 불렸으나 끝내 해프닝으로 마감됨. 지난주 인터넷을 뜨겁게 달궜던 이슈는 뭐니뭐니 해도 나훈아씨를 둘러싼 괴소문과 그의 해명 기자회견이었다. 일부 ...

좋은글 [홍세화 칼럼] 삼성과 한겨레 file

  • 2008-01-23
  • 조회 수 1996

태안 기름유출 사건에 대한 검찰의 중간수사 발표가 나왔다. 삼성중공업 예인선단의 무리한 항해와 유조선의 대응 조처 미흡으로 사고가 일어났다는 게 요지다. 삼성중공업의 무리한 운항 지시나 운항 관례에 대한 수사는 이뤄지지 않아 삼성중공업이 무한 보...

기사/보도 ‘황제위기’ 땐 8천억 헌납, ‘재앙’ 책임엔 사과문 한장 file

  • 2008-01-23
  • 조회 수 2005

▲ 에버랜드 편법 증여와 ‘엑스파일’ 사건 등이 불거진 지난 2006년 2월7일 서울 태평로 삼성본관에서 이학수 삼성 구조조정본부장(맨 왼쪽)과 임원들이 국민에게 사과문을 발표하기에 앞서 고개를 숙이고 있다. ▲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22일 오전 서울 삼성...

좋은글 [박노자칼럼] 우리들 마음의 ‘관리자’, 삼성 file

  • 2007-11-29
  • 조회 수 2000

김용철 변호사의 양심고백에서 나온 사실들의 확인은 수사관의 몫이다. 그러나 삼성의 역사를 염두에 두면 그가 제시한 거시적 그림은 알려진 사실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결론이 자연스러워 보인다. 삼성의 자본 축적이 대한민국 모든 자원들의 무제한적 이용...

기사/보도 백두대간 따라 ‘바람개비’들의 군무 file

  • 2007-10-23
  • 조회 수 2567

넉넉한 것이 별로 없는 강원도가 백두대간을 넘는 바람까지 활용하려 하고 있다. ‘청정에너지 중심도(中心道)’ 전략에 따라 백두대간을 중심으로 풍력발전소 12곳이 건설되고 있는 것이다. 지난해까지 4곳이 완공됐고, 2010년을 전후해 나머지 8곳이 완공되면...

기타 비욘세, 같이 출래? file

  • 2007-10-23
  • 조회 수 2391

아무리 패리스 힐턴이 ‘설쳐도’ 21세기는 비욘세 놀스의 시대다, 이렇게 말하면 절반은 입을 삐죽이겠지만 절반은 고개를 끄덕일 것이다. 힐턴의 야한 비디오테이프만큼이나 비욘세의 섹시한 엉덩이는 21세기의 아이콘으로 남을 것이다. 21세기에 전세계 ‘무...

좋은글 신혼부부, 트럭을 탄들 어떠리 file

  • 2007-10-21
  • 조회 수 2152

전라남도의 한 읍내를 지나가다가 우연히 마주친 광경이다. 결혼식을 막 마치고 신랑과 신부가 퍼레이드를 하기 위해 트럭을 타고 거리로 나섰다. 어떤 사람은 롤스로이스 자동차를 타고 세계적으로 유명한 디자이너가 만든 드레스를 입고 값비싼 보석을 온 ...

XE Login